본문 바로가기


웰니스관광 소식

페이스북 공유하기트위터 공유하기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북도, 추경 20억원 투입해 ‘2022 경북관광 그랜드 세일’ 추진 (22.8.1) 상세보기 - 제목,내용,파일,작성자,작성일 정보 제공
경북도, 추경 20억원 투입해 ‘2022 경북관광 그랜드 세일’ 추진 (22.8.1)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내용 경북도가 관광객 유치를 위해 두 팔 걷고 나섰다.

도는 제1회 추가경정예산으로 확보한 사업비 20억원을 투입해 ‘2022 경북관광 그랜드 세일’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그랜드 세일은 4월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와 일상회복 전환으로 국내여행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관광업계 활성화와 민생안정,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안심 개별여행에 주안점을 뒀다.

6월 말 도 관광객 통계에 따르면, 지역 주요관광지점 334개소 입장객 기준 1727만명이 경북을 방문했으며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2% 늘어난 수치다. 이동통신사 KT 빅데이터 자료 분석결과에서도 경북 방문자 수는 8074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그랜드 세일 세부사업을 살펴보면 먼저 한국철도공사와 협업으로 친환경 기차여행을 추진한다. 이는 지난해 KTX―이음 개통으로 수도권과의 접근성이 좋아진 점을 내세워 중앙선(안동·영주·풍기역)과 경부선(포항·신경주·김천구미·동대구역) KTX 열차를 이용해 지역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에게 철도운임 할인(10%)과 함께 여행지원금(1인 최대 5만원, 레일플러스카드 현금충전 지급)을 지급한다.

친환경 기차여행과 연계, 경북 북부권과 중서부권의 관광활성화를 위해 공유차량 서비스 인센티브 지원사업도 추진한다. KTX 역사 주변 쏘카존에서 차량을 이용할 때 비용의 80%(도 40%, 업체 40% 부담)를 지원하는 것이다. 이를 통해 중앙선 3개역(안동·영주·풍기역)과 경부선 1개역(김천구미역)의 25개 쏘카존(차량 165대)에서 이용할 수 있다. 도는 공유차량 서비스 이용 호응도 추이에 따라 점차 서비스 가능 지역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여름 휴가철을 맞아 전국 중소기업 근로자를 대상으로 휴가비도 지원한다. 협약 온라인몰(SK베네피아)에서 경북여행 상품을 구매하면 상품가격의 50%(최대 10만원), 대형산불 피해지역인 울진여행 상품의 경우 최대 15만원까지 할인해준다. 또 짚라인, 패러글라이딩, 요트, 서핑 등 액티비티 체험을 즐기고 한곳 이상 모바일 인증 미션을 수행하면 룰렛추첨으로 1만원 상당의 기프티콘을 지급하는 액티비티 체험관광 지원사업도 추진한다.

MZ세대(1980년대초∼2000년대초에 출생한 세대)들로부터 각광받으면서 인기 상품으로 떠오른 지역의 전통주를 활용해 전통주 제조 등 술 문화를 체험하는 경북 전통주 홍보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11월 여행가는 달을 전후해 여행 비수기 관광객 유치를 위해 ‘2022 경북 숙박대전 가을편’도 추진한다. 지역 숙박시설에서 7만원 이상 결제할 경우 5만원의 할인쿠폰을 지급하는 등 경북에서 편안히 머물다 가는 여행이 될 수 있도록 국내 대표 숙박예약 플랫폼과 제휴해 대폭 할인을 추진한다.

최근 들어 치유, 안전, 힐링에 대한 관심 증대에 따라 웰니스 관광이 새로운 관광 중심축이 되면서 경북 웰니스관광 상품도 대폭 할인 판매한다. 올해 3월 문체부 웰니스관광 클러스터로 지정된 영주·영양·영덕·봉화·울진 등 5개 시군의 거점시설을 중심으로 이와 연계한 특화프로그램 개발, 연계관광상품 발굴 등 웰니스관광 활성화도 진행한다. 오는 10월 열리는 참(charm) 웰니스 페스티벌과 연계해 도내 치유 힐링 관광상품을 적극 홍보하고 할인 프로모션을 통해 ‘웰니스관광 1번지 경북’의 이미지를 공고히 해 나갈 계획이다.

오는 3일부터 9일까지는 온라인 숙박예약 플랫폼인 ‘여기어때’와 손잡고 ‘경북바다 어때’ 여름특별 이벤트도 펼친다. 이벤트 기간 내 ‘여기어때’ 어플리케이션(앱)으로 참여가 가능하며 숙박시설과 해양레저 액티비티 이용 때 10∼30%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코로나19로 위축됐던 여행업계와 지역경기가 다시 회복될 수 있도록 이번 그랜드 세일을 통해 다양한 여행할인 상품을 준비했다”며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증가하는 추세라 조심스러운 부분도 있지만, 방역관리에 만전을 기하면서 개별여행, 온라인 방식 활용 등 적절한 방식으로 관광 활성화에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동=김동욱 기자
ⓒ 농민신문 & nongmin.com, 무단 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파일